9·13 부동산 대책 한 달, 서울 아파트 값 0.86% 상승
9·13 부동산 대책 한 달, 서울 아파트 값 0.86% 상승
  • 박소연 기자
  • 승인 2018.10.13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13 부동산 대책 발표 이후 한 달 동안 서울 아파트 값이 0.86%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책 발표 전 한 달 동안의 2.82% 대비 3분의 1이하로 상승폭이 둔화된 수치다.

부동산 114는 12일 정부의 강도 높은 대출과 세금규제 및 유주택자에 대한 청약 제한 정책에 대한 효과로 부동산 매수세가 큰 폭으로 줄었다고 발표했다. 

이번 주 서울 주간 아파트값은 0.16% 상승했다. 지역별로는 ▲노원(0.45%) ▲성북(0.32%) ▲관악(0.29%) ▲강동(0.28%) ▲강북(0.26%) ▲종로(0.24%) ▲양천(0.22%) ▲강남(0.20%) 등이 상승세를 기록했다. 

신도시는 ▲평촌(0.10%) ▲분당(0.09%) ▲일산(0.08%) ▲중동(0.08%) ▲산본(0.06%) 지역이 오름세를 보였다. 

경기·인천은 ▲의왕(0.56%) ▲과천(0.38%) ▲하남(0.27%) ▲구리(0.24%) ▲용인(0.23%) ▲광명(0.11%) 지역이 가격 상승했다. 

전셋값은 서울은 지난주 대비 0.05% 상승했고, 신도시 및 경기·인천지역은 각각 0.01% 오르며 안정세를 나타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