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연준, 기준금리 동결…이유는?
美 연준, 기준금리 동결…이유는?
  • 조문경 기자
  • 승인 2019.03.21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행 2.25~2.50% 유지

 

사진=뉴스1
사진=뉴스1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현행 기준금리를 동결했다. 이로써 현행 2.25~2.50%인 수준을 유지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 통화정책위원들은 미국 경제의 둔화를 예상하며 기준금리를 유지하기로 20일(현지시간) 만장일치로 결정했다. 연준은 글로벌 경제와 금융시장 전개, 낮은 인플레이션 압력에 비춰 향후 금리 목표 범위에 대한 조정을 고려할 때 “인내심을 가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연준에 따르면 1분기 가계지출 증가세와 기업들의 고정투자는 둔화했다. 또 12개월 기준으로 전반적인 인플레이션은 감소했으며 이는 낮은 에너지 가격에 기인했다. 

연준은 올해는 금리인상이 없을 것이며 내년까지 금리인상이 한 번만 더 있을 가능성을 시사했다. 연준은 또 오는 5월부터 보유 중인 채권의 월간 축소 규모를 최대 300억달러어치에서 150억달러어치로 낮출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정책위원들은 올해 미국의 경제성장률을 2.1%로 예상했다. 종전의 2.3%를 밑돈다. 실업률은 3.7%가 될 것으로 내다봤으며 인플레이션은 1.8%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