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세계 최초 5G 첫 상용화
한국, 세계 최초 5G 첫 상용화
  • 김기영 기자
  • 승인 2019.04.04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초 예정보다 이틀 앞당겨
사진=SK텔레콤
사진=SK텔레콤

한국이 3일 수요일 밤 11시를 기해 세계 최초로 5세대(5G) 통신 상용화에 성공했다.

4일 미국의 통신사 버라이즌이 5G 스마트폰을 상용화한다는 소식을 듣고 3일 오후 7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이통 3사, 삼성전자 임원 등이 모여 5G 스마트폰을 조기 개통하기로 결정했고, 당초 예정됐던 5일(목)보다 이틀 앞당긴 것이다.

이미 5G 요금제를 발표했던 이통 3사(SK텔레콤·KT·LG유플러스)는 5일 오전부터 갤럭시10 5G를 출시하고, 일반 고객을 대상으로 5G 개통을 시작한다.

5G 네트워크는 3초(초고속, 초저지연, 초연결)가 특징으로 데이터 전송속도가 4G(LTE)보다 20배 빠르고, 송수신 과정에서 생기는 지연은 0.001초(1㎳)로 줄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