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당 오신환 의원, 신임 원내대표로 당선
바른미래당 오신환 의원, 신임 원내대표로 당선
  • 김기영 기자
  • 승인 2019.05.15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내 분열 수습과 내년 총선 승리 임무 맡게되
사진=바른미래당
사진=바른미래당

바른미래당 오신환 의원(서울 관악을)은 15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표 선출을 위한 의원총회에서 김성식 의원을 누르고 신임 원내대표로 뽑혔다. 이날 투표에는 24명의 의원이 참가했으며 한 후보가 과반을 득표하면 더 이상 개표하지 않도록 한 당내 규정에 따라 정확한 득표수가 공개되지 않았다.

오 원내대표는 당선인사에서 "통합 과정에서 바른정당 출신의 대리인으로서 의사결정을 한 적이 없다"며 "당이 화합하고 당이 제대로 변해야 한다는 무거운 뜻을 잘 받들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오 신임 원내대표는 최근 패스트트랙(신속안건처리) 과정에서 생긴 당내 분열을 수습하면서 제3당으로서의 존재감과 내년 총선을 승리로 이끌어야 할 임무를 맡게 됐다. 

오 원내대표는 한국예술종합학교를 졸업한 연극인 출신으로, 지난 2015년 재·보궐선거를 통해 새누리당 소속으로 제19대 의원에 당선됐고 20대 총선에서 재선에 성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