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형세단 대표 모델 SM5, 마지막 모델 출시
중형세단 대표 모델 SM5, 마지막 모델 출시
  • 김기영 기자
  • 승인 2019.06.05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2년 르노삼성 최초로 연간 판매량 10만대 판매 기록
사진=르노삼성
사진=르노삼성

르노삼성은 최근 SM5의 마지막 모델인 ‘SM5 아듀’를 2000대 한정으로 출시한다고 밝혔다. SM5는 지난 21년간 국내 시장에서 97만 여대, 수출로는 5만 여대가 팔리는 등 총 102만 여대가 판매된 국내 중형세단의 대표 모델이다.

1998년 출시된 1세대 SM5는 르노삼성의 전신인 삼성자동차가 만들었다. 당시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직접 삼성자동차의 로고 제작에 참여하고, SM5를 업무용 차량으로 이용하는 등 많은 애착을 보이기도 했으며 SM5의 완벽한 성능을 위해 직원들을 일본의 닛산자동차 본사에 보내 기술을 배우고 오도록 했었다.

이 회장이 공을 들인 만큼 1세대 SM5는 7년간 약 40만대가 판매됐고, 2002년에는 르노삼성 최초로 연간 판매량 10만대 판매를 돌파하기도 했다. 2005년 1월에 출시한 2세대 뉴 SM5는 건설교통부가 의뢰한 안전도 평가에서 정면충돌 시 ‘가장 안전한 차’로 꼽히기도 했다.

SM5의 마지막 모델인 SM5 아듀는 최고출력 141마력, 최대토크 19.8㎏·m의 2.0리터 CVTC Ⅱ 가솔린 엔진과 엑스트로닉 무단 변속기의 조화로 부드러운 주행이 가능하다. 17인치 투톤 알로이 휠, 최고급 가죽시트, 앞좌석 파워/통풍시트, 전자식 룸미러 및 자동 요금징수 시스템, 듀얼 스테이지 스마트 에어백, 오토 클로징, 좌우 독립 풀오토 에어컨 등이 기본 사양에 포함된다. 가격은 2000만원으로 책정됐으며 이는 개별소비세 인하 적용 가격보다 155만원 저렴한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