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검정고시 시험' 5월 9일(토)로 연기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검정고시 시험' 5월 9일(토)로 연기
  • 설은주 기자
  • 승인 2020.03.13 2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교육청은 '2020년도 제1회 초졸·중졸·고졸검정고시' 시험일을 4월 11일에서 5월 9일(토)로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시험일정 변경사항은 오늘(13일) 서울시교육청 홈페이지(www.sen.go.kr) 내 [행정정보-시험안내]에 공고되고 응시자에게는 문자메시지로 안내된다.

코로나19의 확산 방지, 응시자와 국민의 건강과 안전, 상급학교 진학 희망자의 학습권 보장 등을 고려해 교육부와 17개 시·도교육청 관계기관은 협의를 통해 시험을 한달가량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서울시교육청은 시험을 앞둔 응시자들의 이해와 협조를 부탁한다고 전했다.

온라인접수 수험표 출력은 다음달 4월 24일(금)부터 가능하며, 2020년 제1회 검정고시 시험 일정 변경에 따른 [응시자 유의사항 및 시험장 고사실 배정현황]은 4월 24일 서울시교육청 홈페이지에 공지 될 예정이다. 특히 '응시자 유의사항 안내'에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응시제한 대상자 및 안전 수칙'이 포함될 예정이므로 응시자는 필히 확인해야 한다.

기존 원서접수는 유효하며, 응시자는 접수 시 선택한 고사장에서 5월 9일에 시험을 치르게 된다. 합격여부는 6월 2일(화) 서울시교육청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